2017년 7월 13일 목요일

[번역] JK 롤링과 담론의 솥


원문 https://samkriss.com/2016/09/13/jk-rowling-and-the-cauldron-of-discourse/

내가 JK 롤링이 실세계를 내다버렸다고 한다고 해서 그것이 롤링에 대한 어떠한 비판을 하려는 것이 아님을 이해해주기 바란다. 수중에 10억 불이 있다면야 실세계 따위는 더이상 필요하지 않다. 그러니 롤링이 왜 실세계를 내다버리고 마법의 세계로 가버리셨는지 설명할 필요는 애초에 없으리라. 그리고 그 마법세계의 주민은 롤링 그 자신이다. 비가 추적추적 내리는 에든버러의 길거리에서, 익숙한 것들이 제 구실을 하기 시작한다. 예컨대 사슬에 묶인 트롤이 버스 바퀴 뒤에서 그렁거리고, 그 버스는 하노버 가와 할리우드 사이를 끝없이 왕복하는 을씨년스러운 업무를 계속하는데, 간단한 1학년짜리 주문 인스트루멘티오Instrumentio로 정신기능감퇴를 일으켜 그걸 숨긴다. 그렇지 않고서야 로디언 6번 버스가 왜 하필 그 분이 옆을 걸어가던 과거의 그 순간 웅덩이를 밟아 물을 끼얹고 지나갔겠는가? 오카도[역주―Ocado. 한국으로 치면 지마켓]의 훈제 연어가 3주 내내 품절 상태라면 당신은 그것이 아마 공급망에 문제가 생겼기 때문이라 생각할 것이다. 하지만 그 시장 비효율에 인생이 결정되는 또 다른 사람, 하지만 더 잘 아는 양반이 계시는데, 그 분이 영수증을 보니 또 연어가 고등어로 바뀌어 있는 것이다. 그걸 보자마자 그 분은 그것이 니플러 새끼들이 창고 바닥을 몽니사납게 돌아다니면서 무언가 값비싸 보이는 것은 모조리 코를 처박고 냄새를 맡아댄 결과, 두툼하고 반투명한 연어 대뱃살이 걸신들린 니플러들의 뱃속으로 들어가 버렸기 때문이라는 것을 단번에 알아차린다. 새벽 세 시에 헬리콥터들이 날아다니며 잠을 방해하면, JK 롤링은 그 소리가 탈주한 늑대인간의 소리임을 알아차리고, 의사당 앞에 정치적인 젊은이들이 모여있으면 그걸 후드를 뒤집어 쓴 디멘터들이 우글거리는 것으로 보고 몸서리를 친다.

2016년 5월 28일 토요일

[번역] Identity

<R18> 18세 미만은 꺼져 주십시요. 이 작품에는 〔걸즈 러브 요소〕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Identity

상식이나 도덕이란 무엇일까…?
상식과 도덕은 누가 정한 것일까…?
상식과 윤리를 벗어난 인간은 어디를 걸으면 좋을까…?

자신답게 살아간다.
그것이 우리의 대답.

-1-                   2010년 11월 02일
-2- 2010년 11월 02일
-3- 2010년 11월 03일
-4- 2010년 11월 03일
-5- 2010년 11월 03일
-6- 2010년 11월 03일
-7- 2010년 11월 04일
-8- 2010년 11월 04일
번외편 ∼유메의 흔적∼ 2010년 11월 05일


원작 http://novel18.syosetu.com/n6446o/

이하 역자의 말:
본 번역은 원저자의 허락을 구하고 번역한 에반게리온 팬픽 『신지*3』와 달리 원저자에게 허락을 받지 않은 해적번역입니다. 저작물에 대한 모든 권리는 작가 우사미 타쿠토(宇佐美拓都)에게 있으며, 본 소설을 상업적 용도를 비롯한 기타 의도로 이용할 권리는 독자 뿐 아니라 역자인 제게도 없습니다.

[번역] Identity 번외편 ∼유메의 흔적∼

[번역] Identity -8-

[번역] Identity -7-

[번역] Identity -6-

[번역] Identity -5-


[번역] Identity -4-

[번역] Identity -3-


[번역] Identity -2-